먼동해 노을달

최고관리자 0 285
너무 아픈 사랑은 사랑이 아니었음을 ** 사진을 클릭하시면 좀더 크게 보입니다. ** 호박이라고 다 같은 호박이 아니 라지만 제 눈에는 그냥 다 호박이었습니다. 늙은호박, 애호박, 단호박, 땅콩호박.. 화씨 100 도를 올라갔다 내려왔다 삶은 계란처럼 부글부글 끓었다 잘 익은 호박처럼 푸..tag : 그해 여름, 호박밥, 먼동해 노을달, 호박 치커리밭, 호박 치커리쌈...
0 Comments
글이 없습니다.
Social
페이스북에 공유 트위터에 공유 구글플러스에 공유 카카오스토리에 공유 네이버밴드에 공유
Ta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