매년 적자 기록해도 삼성이 야구 경영을 포기하지 않는 진짜 이유

최고관리자 0 897
@hankyung/@thefact프로 야구는 우리나라 스포츠 중 단연 인기가 좋은 스포츠라 뽑을 수 있는 종목입니다. 가을 야구 시즌이 되면 전국 각지에서 야구팬들이 경기를 보기 위해 원정을 오며, 경기장 인근은 인산인해를 이루는 모습을 자주 볼 수 있습니다. 특히나 결승전 등 중요한 매치는 티켓을 구하기조차 하늘의 별 따기라 암표상이 활개 치기도 하죠.@newsis/@dailian그런데 이렇듯 인기가 좋은 프로 야구는 적자 나기로 유명한 분야입니다. 수많은 팬층을 보유하고 있음에도 프로야구단이 만년 적자를 탈피하지 못하는 이유가 궁금한데요. 그럼에도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 김승연 한화 그룹 회장, 박정원 두산그룹 회장 등이 직접 야구장을 찾아 응원하는 것은 또 무엇 때문일까요? 이렇듯 경영적인 측면으로 보았을 때 재무제표상 적자인 구단을 국내 최정상 대기업들이 전폭적으로 지원하며 운영하는 이유에 대해 알아보겠습니다.매년 적자 기록해1982년 국내 프로야구가 출범한 이래로 각종 대…...
0 Comments
글이 없습니다.
Social
페이스북에 공유 트위터에 공유 구글플러스에 공유 카카오스토리에 공유 네이버밴드에 공유
Ta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