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 프로야구] 롯데 포지션 변경, 내. 외야 모두 강하게 할까?

최고관리자 0 0
2020 시즌을 준비하는 롯데는 스토브리그 기간 팀의 약점이었던 포수와 2루수를 보강하며 센터 라인을 강화했다. 강민호의 FA 이적 이후 적임자를 찾지 못했던 포수는 젊고 가능성이 있는 포수 지성준을 복잡한 트레이드를 거쳐 영입하면서 현재는 물론이고 미래까지 대비했다. 롯데는 이에 머물지 않고 관심이 없어 보였던 FA 시장에서 KIA의 프랜차이즈 선수 안치홍을 영입했다. 롯데는 지성준 트레이드 때처럼 그동안 누구도 하지 않았던 2년 후 상호 계약 해지권을 가지는 계약을 체결했다. 이를  통해 롯데는 일정 공격력을 갖춘 주전 포수와 중심 타자로서의 역량이 있는 2루수를 라인업에 포함했다. 롯데는 지성준을 축으로 지난 시즌 가능성을 보였던 유망주 정보근에 여전히 기대의 끈을 놓지 않고 있는 나종덕, 군필 선수인 김준태까지 젊은 포수진용을 구축했다. 풀타임 시즌을 경험한 포수가 없다는 점은 불안요소지만, 포수 자원 확충과 메이저리그 출신 배터리 코치 영입으로 상호 경쟁과 기량발전을 기대할…...
0 Comments
글이 없습니다.
Social
페이스북에 공유 트위터에 공유 구글플러스에 공유 카카오스토리에 공유 네이버밴드에 공유
Tag